전화문의   010-4866-8179

보도자료[관련기사] 독립구단 파주챌린저스 출신 안찬호, 두산입단...10번째 프로행

2020-12-17
조회수 574


경기도 독립야구단 파주챌린저스 소속 투수 안찬호가 두산에 입단을 하게 됐다.

지난 2020 2차 드래프트 때 삼성에 5차 지명을 받은 김동진에 이어 프로에 가게된 10번째 파주챌린저스 선수다.

안찬호는 경기도리그 독립리그를 참가하며 140㎞ 중후반대의 직구와 주무기인 130㎞ 중반의 슬라이더를 이용해 파주챌린저스 우승에 큰 기여를 했다.

청주고-경희대를 졸업한 안찬호는 프로야구에 대한 꿈을 잃지 않고 독립야구단 파주챌린저스에 입단하였다. 2018년 파주챌린저스 2기로 입단 한 안찬호는 군 복무를 위해 잠시 나갔다가 다시금 2020년도 4기에 입단하며 꿈을 향해 재도약 했다.

안찬호는 “2기때 나가면서 내 부족함이 뭔지, 어떻게 해야 내 계발을 할 수 있는지 많이 고민했다. 일단 몸부터 키우고 제구력을 높이며 볼 스피드도 더 올리기 위해 웨이트도 하고 아는 지인들에게 많은 질문을 하며 내 부족함을 채웠다. 제대를 하고 돌아왔을 때 2년의 공백이 보이지 않게, 그 동안 노력했던 모든결과를 쏟아 부을 수 있게 준비했다. 마침내 그 노력의 결실이 맺어진 것 같아 기쁘다” 라며 소감을 전했다.

이어 “프로야구를 꿈꾸는 선수들이 굉장히 많은데 저 또한 이번에 느꼈지만, 최선을 다하고 포기하지 않으면 분명히 좋은 결과가 따라온다. 자신이 하는만큼 돌아오니 포기하지 말고 목표를 향해 최선을 다해 달렸으면 좋겠다” 며 프로야구를 목표로 달리는 야구선수들에게 응원의 메세지를 남겼다.

독립야구단 파주챌린저스는 독립야구단 중 유일하게 2020년도에 2명의 선수를 프로야구에 배출한 독립구단이다. 2020년 경기도리그 독립야구에서 통합우승을 하며 여전히 독립야구의 자존심을 지키고있다.


원문보기:

http://sports.khan.co.kr/sports/sk_index.html?art_id=202012091717003&sec_id=510101&pt=nv#csidx9e7c9e26a888da7bf8990b8bb25bbc8 

0 0